승복판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흥해라흥민 조회 2회 작성일 2021-01-22 13:07:58 댓글 0

본문

트럼프 "포기·승복 절대 없다"...또 펜스 부통령 압박 / YTN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지자 수천 명 앞에서 연설을 통해 대선 결과 불복을 포기하거나 승복을 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 시각 6일 워싱턴DC 백악관 남쪽 엘립스 공원에서 열린 지지 시위 연설에 나서 "우리는 절대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절대 승복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마이크 펜스가 옳은 일을 하길 바란다. 펜스가 옳은 일을 하면 우리는 대선을 이기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펜스 부통령이 해야 하는 일은 각 주에 재인증하라고 돌려보내는 것뿐"이라며 "그러면 우리는 대통령이 되는 것이고 여러분은 가장 행복한 사람들이 되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펜스는 우리를 위해 해내야 할 것"이라며 "그러지 않으면 우리나라에 슬픈 날이 될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상원의장으로서 상·하원 합동회의를 주재하는 부통령에겐 각 주의 투표결과를 낭독하고 당선인의 승리를 확정하는 권한밖에 없으나 트럼프 대통령은 펜스 부통령에게 투표결과 확인 거부를 거듭 촉구해왔습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4_20210107034832203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BBS 뉴스] BTS 공항패션은 ‘승복’…불교 의상의 무한변신

▶ BBS불교방송은?
(재)BBS불교방송[Buddhist Broadcasting System(BBS), 佛敎放送 ]은 1990년 5월 1일, 2천만 불자님들의 원력과 보시로 태어난 불교계 유일의 공익방송 재단입니다. 지상파 라디오 방송으로 개국하여 2008년 BBS TV로 영상포교에 진출, 불교종합미디어로서 방송포교에 정진하고 있습니다. 또한 (재)불교방송은 불교계 및 불자님들의 후원금과 방송광고수입으로 운영되며, 방송사의 수익은 소중한 보시금으로서 방송포교불사에 모두 환원하는 비영리재단입니다.

▶BBS TV 채널 안내
Sky Life 180번, SK Btv 306번, 올레KT 232번, LG유플러스 276번, CJ헬로비전 (HD) 235번 (SD)327번, 티브로드 226번 , 현대HCN 547번, Dlive 307번, CMB 99-3번 그 외 지역 디지털 케이블 TV

▶BBS FM-RADIO 주파수
서울(101.9) 인천(88.1) 부산(89.9) 광주(89.7) 대구(94.5) 청주(96.7) 춘천(100.1) 울산(88.3) 포항(105.5) 안동(97.7) 창원(89.5) 속초(93.5) 양양(97.1), 순천·광양(105.7) 강릉(104.3) 진주(88.1) 여수(105.1) 제주(94.9), 서귀포(100.5)

▶ BBS 불교방송을 만나는 더 다양한 방법!
앱: https://goo.gl/eP04GO
홈페이지: http://www.bbsi.co.kr/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BBSKOREA
페이스북: http://bitly.kr/Xh2Wyu
블로그: http://blog.naver.com/bbsfm1019
트위터: https://twitter.com/@BBS_TVnRADIO
카카오스토리: https://story.kakao.com/bbsnews

트럼프 "선거 조작으로 그가 이겼다...승복 안 해" / YTN

[앵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트위터에 "선거 조작으로 그가 이겼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이 트윗에 대해 CNN 등 일부 언론이 "처음으로 대선 패배를 인정했다"고 해석하자 트럼프는 다시 "전혀 승복하지 않는다"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태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간 일요일 오전 트위터에 "선거가 조작됐기 때문에 그가 이겼다"면서 "어떤 투표 감시자나 참관인도 허용되지 않았다"고 적었습니다.

이어 "나쁜 평판과 조악한 장비를 가진 급진 좌파 개인 회사인 '도미니언'이 개표를 집계했다"면서 "선거일 밤에 일어났던 모든 기계적인 결함은 표를 훔치려다 들킨 것이지만 그들은 붙잡히지 않고 많이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는 "우편선거는 역겨운 조크"라고 비난했습니다.

이런 트윗은 이번 대선이 부정 선거라는 기존 주장의 연장선이었습니다.

그러나 CNN과 CNBC 등 일부 미국 언론은 "그가 이겼다"는 표현이 나오자 트럼프가 처음으로 패배를 인정했다고 풀이했습니다.

잠시 뒤에 트럼프는 "조작된 선거. 우리가 이길 것"이라는 트윗을 올렸습니다.

이어서 "그는 가짜뉴스 미디어의 눈으로 볼 때만 이겼다. 나는 아무것도 승복하지 않는다"면서 "우리가 갈 길은 멀다. 조작된 선거였다"고 주장했습니다.

트위터는 트럼프 대통령이 올린 트윗 글에 확인되지 않은 내용이라는 경고 표시를 또다시 붙였습니다.

CNN은 "전국적인 개표 과정에서 선거 감시인과 참관인들이 허용됐다"면서 "도미니언 개표 시스템이 광범위한 오류를 일으켰다는 증거는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정치전문 매체 더힐은 "트럼프가 개표 과정에서 참관인 접근이 금지됐다는 거짓 주장을 반복해왔다"고 보도했습니다.

YTN 김태현[kimth@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4_202011160541449948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승복판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769건 29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sync.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